해남 땅끝모노레일, 5월 7일부터 운행 재개

관광
해남 땅끝모노레일, 5월 7일부터 운행 재개
30인 승 신규 차량 2대 투입, 주요 시설 정비‘관광객 편의 증진’
  • 입력 : 2022. 05.08(일) 09:01
  • 김순화 기자
땅끝모노레일에서 본 땅끝마을 전경
오전 8시부터 일몰까지 왕복 15분 간격 ... 이용료 왕복 3,000∼5,000원

[프레스존] 전남 해남군 땅끝마을의 명물 땅끝모노레일이 주요시설 정비를 마치고, 5월 7일부터 운행을 재개했다.

지난 2005년 운행을 시작한 땅끝모노레일은 시설 노후화에 따른 관광객 안전사고 방지를 위해 지난해 11월 말부터 운행을 중단해 왔다.

시설정비는 약 28억원을 투입해 궤도레일 395m를 전면 교체하고, 30인승 신규차량 2대 설치, 상·하부 승강장 증설 등을 실시했다.

특히 기존 20인승 2량이 운행되던 차량의 규모를 늘려 30인승을 신규 투입함으로써 대기시간이 단축돼 관광객들의 불편이 크게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군 관계자는“코로나19 안정세에 따른 향후 관광객 증가와 더불어 땅끝모노레일의 운영 재개로 향후 지역경제 활성화 및 관광객들의 안전하고 편리한 여행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땅끝모노레일 운영시간은 오전 8시부터 일몰까지이며 운행구간은 총 395m(땅끝마을∼땅끝전망대 입구)이다. 왕복 15분 간격으로 운행되며 이용료는 왕복기준 3,000∼5,000원이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