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흥군, ‘기억이 모여 역사’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개최

문화
장흥군, ‘기억이 모여 역사’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개최
17일 오전 장흥토요시장 만남의 광장서 5·18 민주화운동 기념식
  • 입력 : 2022. 05.18(수) 11:35
  • 김순화 기자
장흥 토요시장 만남의 광장에서 열린 518기념식
[프레스존] 장흥군은 민주화를 위해 희생한 오월영령을 기리고 오월정신을 이어가고자 ‘장흥 5·18 민주화운동 제42주년 기념식’을 개최했다.

17일 장흥 토요시장 만남의 광장에서 열린 기념식에는 5·18 민주유공자와 유족, 학생, 군민 등 100여명이 참석했다.

기념식은 장흥초등학교 학생들로 구성된 어랑어랑 예술단의 추모공연을 시작 으로 기념사 및 추념사‘임을 위한 행진곡’제창 순으로 진행됐다.

부대행사로 5·18 민주화운동 상징중 하나인 주먹밥 나누기 행사를 실시하여 5‧18의 역사적 의미를 되새기는 시간을 가졌다.

최경석 장흥군 5·18 민중항쟁 기념행사위원장은 “기억이 모여서 역사가 된다. 5·18 민중항쟁은 특정정당이나 지역의 일이 아니라 대한민국 국민 모두의 일이며 5·18 민중항쟁 희생 결과 국민 모두가 민주주의를 누리고 있고 앞으로 전진할 수 있다”고 말했다.

임성수 장흥군수 권한대행은 추념사를 통해 “우리는 자유, 인권, 평화를 상징하는 민주주의를 지키기 위하여 싸운 5·18 영령들의 피와 땀을 잊지 말아야 한다. 오월정신인 나눔과 연대정신으로 다함께 희망의 5월을 만들어 가자”고 강조했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