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도, 성범죄 연루 의혹 공무원 직위해제․특별감찰 시행

정치
전남도, 성범죄 연루 의혹 공무원 직위해제․특별감찰 시행
수사기관 수사와 별도로 특별감찰 통해 강도 높은 조사․후속조치 시행
  • 입력 : 2022. 08.26(금) 19:31
  • 배진희 기자
[프레스존] 전라남도는 최근 보도된 도 산하 공무원 성추행 연루 의혹 사건 관련 해당 공무원을 즉시 직위해제하고 특별감찰을 시행하는 등 공직사회의 성비위 사건을 신속하고 강력하게 처벌하기로 했다.

전남도는 26일 직원의 비위가 발생한 것에 대해 사과를 표명하고, 수사기관의 수사와 별개로 혐의자에 대해 특별조사를 시행하고, 도와 산하기관에 대해서도 특별감찰을 할 계획이다. 특별감찰을 통해 혐의사실이 인정되면 공직에서 배제하는 등 최고 수준의 중징계 처분을 할 방침이다.

또 재발방지를 위한 고강도 대책도 마련해 시행하기로 했다. 전 직원을 대상으로 성폭력 예방 교육을 의무적으로 이수해 성인지 감수성을 높이고, 해당 비위가 발생하면 공직에서 배제하는 등 가장 강한 징계 양정을 제도화할 계획이다. 전남도는 이날 전 간부 성폭력 예방교육을 실시했다.

이와함께 신규자 과정부터 장기교육 과정 전반에 걸쳐 생애 주기별 성인지 교육을 시행하기로 했다. 외교부에서 시행하는 제도로, 성비위로 징계를 받을 경우 징계 수위와 관계없이 관리자로 보임을 금지하는 ‘원스트라이크 아웃제’ 도입 등도 검토할 예정이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