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시교육청, 고교생 독도 탐방 체험 실시

교육
광주시교육청, 고교생 독도 탐방 체험 실시
  • 입력 : 2022. 10.31(월) 15:19
  • 배진희 기자
광주시교육청, 학생 독도 탐방 체험 실시
[프레스존] 광주시교육청이 지난 26~28일 고등학생 20명을 대상으로 독도 탐방 체험을실시했다.

31일 시교육청에 따르면 이번 탐방은 ‘10·25 독도의 날’을 기념하고 계속되는 일본의 역사왜곡에 맞서 우리 학생들에게 독도의 역사를 바르게 이해시키고 독도에 대한 주권 의식을 높이고자 계획됐다.

특히 학생 탐방단은 ▲독도의용수비대 기념관 ▲안용복 기념관 ▲독도 방문 ▲울릉도 자연환경 탐방 등을 통해 독도가 우리 민족에게 주는 역사적 가치와 상징적 의미를 직접 체험하며 이해하는 시간을 보냈다.

금호중앙여고 정영주 학생은 “교과서에서 배운 독도를 직접 와서 보니 출렁이는 바다와 햇빛이 내리쬐는 독도가 정말 아름다웠고 감격스러웠다”며 “한국전쟁 속에서도 33인의 독도의용수비대가 독도를 수호하기 위해 애쓴 희생과 노력을 이해할 수 있었고, 독도에 대한 관심과 사랑이 더 커졌다”고 전했다.

성덕고 정하윤 학생은 “독도 수호와 관련된 역사적 사실을 더 깊이 알게 됐고 사료들을 눈으로 직접 확인하면서 역사의식이 강해졌다”며 “대한민국의 국민으로서 무궁화와 같이 아름다운 독도를 세계에서도 대한민국의 영토로 당연하게 여기도록 널리 알리고 싶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시교육청은 지난 4월 일본의 역사왜곡에 대응해 성명서 발표와 계기교육을 실시했다. 더불어 독도 영토주권 확립을 위해 체험 중심 독도교육을 교육과정에 편성해 연간 5시간 내외로 운영하고 있다. 올해는 첨단기술에 기반한 학교로 찾아가는 독도 체험관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정선 교육감은 ”우리 시교육청은 학생들에게 올바른 역사의식을 심어주기 위해 독도를 비롯한 다양한 체험 중심의 역사교육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고 있다“며 ”앞으로도 우리 학생들이 자랑스러운 대한민국 주권의식을 함양할 수 있도록 학교 독도교육을 더욱 활성화시키고 유관기관과 연계해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을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