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라병영성 하멜기념관 개관 ... "강진의 랜드마크"

문화
전라병영성 하멜기념관 개관 ... "강진의 랜드마크"
11월 17일 오전 10시 개관식, 4D 상영관 등 체험콘텐츠 마련
  • 입력 : 2022. 11.15(화) 15:23
  • 김순화 기자
새로 단장한 하멜기념관 내부
하멜기념관 내부
하멜기념관 내부


[프레스존] 전라병영성 하멜기념관이 강진군 병영면 현지에서 새 단장을 마침에 따라 강진의 랜드마크로 부상할 것으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전라남도 강진군(군수 강진원)은 하멜기념관이 강진의 새로운 랜드마크로 자리 잡기를 기원하며 17일 오전 10시 기념관 앞 광장에서 개관식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강진 하멜촌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추진된 하멜기념관 증축공사는 지난 2017년 착공해 기존 면적인 396㎡에서 연면적 2,025㎡로 약 5배 정도 확장됐다.

내부는 전라병영성, 하멜, 병영문화 3가지 테마로 구성된다. 전라병영성 출토 유물 전시를 시작으로 17~18세기 네덜란드에서 사용된 생활용품, 우리나라를 세계에 알린 하멜표류기 사본, 자매도시인 네덜란드 호르큼시에서 기증한 전통의상 3벌 등을 선보인다.

4D상영관, 전라병영성 게임 등 체험 콘텐츠도 마련되어 관람객들에게 즐거움을 선사할 예정이다.

강진원 강진군수는 “하멜기념관 개관을 시작으로 전라병영성 내부 건물지 복원사업, 하멜촌 물의 나라 네덜란드 공원조성사업, 하멜 맥주공장 및 카페 조성 등 굵직한 사업으로 강진 병영이 새롭게 재도약하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기대했다.

그러면서, “대형 프로젝트를 바탕으로 볼거리, 먹을거리, 체험거리가 풍부한 강진의 대표 관광지로 만들어 가겠다”고 밝혔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