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용섭 시장, 지역현안·국비확보 위해 동분서주

정치
이용섭 시장, 지역현안·국비확보 위해 동분서주
28일 지역국회의원 예산정책간담회.. 지역현안·내년 국비 반영 요청
  • 입력 : 2020. 10.28(수) 23:31
  • 배병화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은 28일 서울 여의도에서 광주지역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있다. [사진 광주광역시]
5‧18 특별법 개정, 군공항 이전, 광주의료원 설립 등 현안 건의
광주형일자리 근로자 주거비 지원 등 국비 24건 1,686억원 요청
지역 국회의원들 “현안 해결, 광주발전 위해 적극적 역할 다할 것”


[프레스존]광주광역시는 28일 서울 여의도에서 광주지역 국회의원들과 예산정책간담회를 개최하고 당면한 지역 주요현안과 내년도 국비확보를 위해 지역 국회의원들이 적극적인 지원과 협조를 해줄 것을 요청했다.

간담회에는 이용섭 시장과 광주에 지역구를 둔 윤영덕·이병훈·송갑석·양향자·조오섭·이형석·이용빈·민형배 등 8명의 더불어민주당 국회의원과 국민의당 권은희 의원, 정의당 강은미 의원 등 광주지역에 기반을 둔 10명의 국회의원이 참석해 지역의 당면 현안과 국비확보를 위해 힘을 모으기로 했다.

이번 예산정책간담회는 5‧18 특별법 개정 등 광주시 현안 8건과 문화‧경제 및 R&D사업 등 국회 상임위와 예결위에서 신규 또는 증액이 필요한 24건에 대한 국비지원을 요청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광주시는 지역 주요현안으로 ▲5‧18민주화운동 등에 관한 특별법 개정 ▲군공항이전특별법 개정(안) 국회 통과 ▲아시아문화중심도시 조성사업 실효성 제고 ▲인공지능 산업육성 및 데이터처리 특별법(안) 마련 ▲광주의료원 설립 추진 ▲국립 국가폭력트라우마치유센터 건립 ▲한국문화기술(CT)연구원 광주 설립 ▲경제자유구역 첨단 기술‧제품 및 중점유치업종 법인세 감면 등 8건을 상세히 설명하고 적극적인 협력을 요청했다.

또 내년도 국비사업에 대한 국회심의가 시작되는 가운데 ▲광주형일자리 근로자 주거비 지원 ▲친환경 공기산업 ▲광주 그린 스타트업 타운 조성 ▲RE100구현 에너지 AI통합관제 구축사업 ▲데이터기반 디지털페어 그린제조플랫폼 구축 ▲AI학습용 데이터셋 개발사업 ▲아시아 예술인재양성 거점공간 조성 ▲광주하남~장성삼계 광역도로 확장 등 24건에 1686억원의 사업비 추가·증액을 건의했다.

이용섭 시장은 “우리시는 지역의 최대 현안인 5·18역사왜곡처벌 및 진상규명에 관한 특별법과 군공항이전 및 지원에 관한 특별법이 반드시 이번 국회에서 통과될 수 있도록 모든 열망을 쏟고 있다”며 “지역 국회의원들께서 적극 도와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또한 “우리시는 재정이 취약하여 국비 확보가 매우 중요한 만큼 인공지능 디지털뉴딜, 탄소중립 그린뉴딜, 상생의 휴먼뉴딜을 본격적으로 추진할 수 있도록 내년도 예산 확보에 적극 나서주길 요청드린다”며 “광주지역 발전을 위해 지역 국회의원들의 전폭적 지원이 필요한 상황으로 지역 현안과 국비 확보에 지속적으로 힘을 실어 주길 바란다”고 밝혔다.

지역 국회의원들도 지역 현안 해결을 위한 근거 법률 마련과 내년도 국비확보 등 광주 발전을 위해 광주시와 손잡고 적극적인 역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앞서 27일에는 국민의힘과 예산정책협의회를 개최해 지역의 주요 현안 해결과 내년도 국비확보에 대한 지원과 협조를 요청했다.

한편, 광주시는 시 서울본부에 ‘국비확보 상황실’을 설치해 내년 정부예산이 국회에서 확정될 때까지 국비 확보를 위해 국회 상임위 위원, 지역 국회의원, 예결위원 등을 방문해 주요 사업에 대한 설명과 이해를 구하는 등 모든 행정력을 집중하고 있다.
배병화 기자 news@presszon.kr     배병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