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훈 의원, 내년도 정부예산서 114.5억원 추가

정치
이병훈 의원, 내년도 정부예산서 114.5억원 추가
국회 예결위 심의서 '아시아문화광장 콘텐츠 조성’등 4개 사업 반영
  • 입력 : 2020. 12.03(목) 22:47
  • 배병화 기자
이병훈 국회의원
기존 정부안 31개 지키고, ‘광주 대표문화마을’ 등 구도시 활성화 토대 마련

[프레스존]이병훈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 광주동구남구을/문화체육관광위원회)은 2일 국회 본회의에서 의결된 2021년도 정부예산안에 국회 예결위 심의 과정에서 4개 사업, 114.5억원을 추가로 반영시키는 성과를 거뒀다고 밝혔다.

이병훈 의원이 추가로 확보한 예산은 ‘아시아문화광장 콘텐츠 조성 20억’, ‘아시아 예술인재 양성 거점공간조성 40억’, ‘유네스코 미디어아트플랫폼 파사드 구축 30억’, ‘AI기반 바이오 헬스케어 플랫폼 조성 24.5억’으로 총 114.5억원에 달한다.

아시아문화광장 콘텐츠 조성 사업은 5·18민주광장을 아시아문화의 특성이 우러나는 문화화광장으로 조성하기 위하여 빛, 영상 등 디지털 콘텐츠를 개발 리뉴얼하려는 사업이다.

아시아예술인재양성사업은 구 광주여고 체육관 건물을 리모델링해 아시아문화전당과 연계한 예술인재 양성공간을 조성하는 사업이다.

유네스코 미디어아트아트 플랫폼 파사드 구축 사업은 현재 설계가 마무리된 서동 광주천변의 이디어아트 플랫폼 건물 외벽에 창의적이고 기발한 미디어 파사드 콘텐츠를 구현함으로써 광주의 새로운 명물로 만들기 위한 사업이다.

‘AI기반 바이오 헬스케어 플랫폼 조성 사업은 동구 서남동 일대에 인공지능을 토대로 바이오 헬스케어분야 상품화 플랫폼을 개발하여 광주의 신산업을 육성하자는 취지의 사업이다.

이병훈 의원이 정부예산의 기재부 편성 단계에서 이미 확보한 광주의 구도심을 살리기 위한 ‘아시아문화중심도시 특별회계’ 예산과 예술·관광분야 및 인공지능 분야 신산업 관련 예산에 더해 국회 예결위 심의 단계에서 추가로 예산을 확보하면서 향후 광주가 다른지역과 차별화되는 거점사업들을 추진할 수 있게 되었다.

정부의 예산안은 일반적으로 국회 심의과정에서 대폭 감액이 이뤄지는 경우가 많으나 이병훈 의원은 문화체육관광위원회 예산 심의과정에서 기재부 편성 단계에서 확보한 예산을 모두 지켜냈다.

광주시에 따르면 올해 아시아문화중심도시특별회계로 확보한 예산은 95건 1,443억원으로 전년도 1,126억원과 비교하면 28%가 증가한 금액이다.

이의원은 “정부예산안 대폭 증액 통과로 확정된 예산들은 구도심의 부활을 위한 필수적 예산이며, 광주가 문화도시로 성장하기 위한 기점이 되는 사업”이라고 평가했다.

그러면서 “사업 추진을 위한 예산은 확보한 만큼, 남은 정기국회 기간 국립아시아문화전당 정상화를 위한 아특법 개정을 관철해서 광주지역 발전의 화룡점정을 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고 다짐했다.
배병화 기자 news@presszon.kr     배병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