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년 소띠해 첫 날 보성 득량만 일출

포토뉴스
2021년 소띠해 첫 날 보성 득량만 일출
  • 입력 : 2021. 01.01(금) 21:09
보성 득량만 신축 원단 새해 일출 [사진 전라남도 보성군]

'음~메' '음~메'

흰 소의 울음소리

저만치 보성 율포의 득량만에 우렁차게 들리는 듯하다.

2021년 신축년 첫날인 1일 오전 7시 40분 무렵

전라남도 보성군 회천면 차가운 바다위 태양이 솟는다.

구름에 가린 하늘 저편 어둠 사이로

새로운 희망을 잔뜩 머금은 붉은 해가 서서히 모습을 드러내고 있다.

지난 한 해 코로나에 지친 이들의 간절함

'와~우' 하며 반기며 외쳐대는 환호와 함성으로

앞만 보고 밭을 가는, 우직한 소처럼

너나 없이 한걸음 한걸음 백사장으로 나아간다.

새 꿈, 새 희망을 품어 보는 순간이 율포인가 하노라.

-글쓴 이 : 배병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