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승옥 강진군수, "군민행복 증진, 지역경제 활성화 집중"

자치단상
이승옥 강진군수, "군민행복 증진, 지역경제 활성화 집중"
민선 7기 3주년 언론인 간담회 ... "지난 3년 강진산단 분양 완료 뜻깊다" 평가
  • 입력 : 2021. 07.01(목) 08:09
  • 김순화 기자
민선7기 3년 평가하는 이승옥 강진군수
[프레스존]이승옥 강진군수는 앞으로 민선 7기 남은 1년 임기 동안 군민행복 증진과 더불어 지역경제 활성화에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승옥 군수는 6월 30일 오전 군청 대회의실에서 이승옥 강진군수 이하 실과소장, 읍면동장 등 관련 공무원과 관내 언론인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언론인과의 간담회’를 갖고 이같이 밝혔다.

민선7기 출범 3주년을 맞이해 열린 이날 간담회는 코로나 상황으로 참석인원을 최소화하고 사회적 거리두기 등 방역 수칙을 엄수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이 자리에서 이승옥 강진군수는 “민선7기 3년은 코로나로 힘들고 어려운 시기였지만 ‘군민이 주인인 더불어 행복한 강진’ 실현을 위해 쉼 없이 달려온 뜻깊은 시간이었다”고 소회를 밝혔다.

이승옥 군수는 취임 당시 16%에 멈춰있던 강진 산단을 1년 만에 100% 분양 완료시키며, 산단 분양과 관련된 236명의 고용을 창출했다.

아울러, 분양효과로 옛 성화전문대학의 기숙사 건물, 196실이 리모델링을 통해 100% 임대되며, 침체된 지역 분위기가 다시 생기를 찾은 것으로 평가받는다.

특히, 당시 분양되지 않는 강진 산단으로 군은 한 달에 1억 6백만 원의 지연손해금을 물고 있었으며 누적액이 13억 원에 달했다. 속 시원한 강진산단의 분양은 민선 7기의 가장 큰 성과로 꼽힌다.

팬데믹에 대한 위기관리 능력도 뛰어났다.

각종 행사가 취소되며 관내 화훼농가가 직격탄을 맞자, 이승옥 군수는 전국 최초 ‘화훼단지 온라인 직거래 판매’를 고안해, 농가 교육에서 꽃팔아주기까지 팔을 걷어붙였다.

지금까지 온라인 화훼판매로 얻은 매출은 17억 원으로, 관내뿐 아니라 전국의 화훼시장을 안정화시켰다는 고무적인 평가가 뒤따르며 전국의 3개 화훼단체로부터 감사패를 전달받았다.

강진군은 6월 30일 오전, 민선 7기 출범 3주년을 맞이해 언론인과 간담회를 개최했다.


이승옥 군수는 “4년차 군정은 3천 7백억 원 규모의 가우도 개발사업을 필두로 체류형 관광산업을 육성해 군민의 소득을 높이고, 동성리와 서성리 일대에 주거환경을 개선하고 주민 커뮤니티 공간을 새롭게 조성하겠다.”고 강조했다.

그러면서 “남은 임기 동안 방역과 경제의 균형을 유지하고 일자리 창출과 고용 취약계층을 집중적으로 지원할 수 있는 정책을 펼쳐 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지난 민선7기동안 강진군은 전국 지자체 일자리 대상에서 군단위로는 최초로 3년 연속 최우수상을 수상하고, 군 예산 5천억 원 시대를 열었으며, 강진산단 분양완료에 이어 제2산단 조성에 나서는 등, 강진 역사를 새롭게 써왔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지난 6월말 현재, 이승옥 군수의 공약 추진율은 82%인 것으로 나타났다.
김순화 기자 news@presszon.kr     김순화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