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동구, 미취업 청년들에 '희망의 징검다리'

41명 선정 ... 7월 9일 '희망 징검다리 클래스' 발대식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2021년 07월 11일(일) 15:22
지난 9일 발대식을 가진 '희망 징검다리 클래스'
취약계층 청년 취·창업지원 및 일자리 연계

[프레스존] 광주 동구(청장 임택)는 관내 저소득 청년들에게 다양한 취업 지원을 제공하기 위헤 희망의 징검다리를 놓았다.

지난 9일 발대식을 갖고 활동을 본격화한 ‘희망 징검다리 클래스’ 사업은 광주시 청년일자리 공모사업에 선정돼 사업비 7천만 원을 확보하고 취약계층 청년들에 대한 다양한 지원을 통해 취업으로 연계하는 맞춤형 복지서비스다.

동구는 지난 6월부터 지역 청년(만18~34세) 862명을 대상으로 사업장 소개 및 안내를 통해 41명의 대상자를 최종 선정하고 이날 발대식과 함께 오리엔테이션을 실시했다.

동구는 2019년부터 컨소시엄을 맺고 있는 ‘국제커리어센터’와 함께 대상자들에 대한 심리지원 및 가족 코칭을 체계화하는 것은 물론 AI(인공지능) 모의 면접 시스템을 통해 최신 채용 트렌드 분석 등 참여자들의 자신감 향상과 면접 채용률을 높일 예정이다.

또한 사업 전담 인력을 구성해 참여자와의 정서적 교류를 통해 중도 포기하지 않고 성공적으로 완료할 수 있도록 참여자 관리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배진희 기자 news@presszon.kr     배진희 기자의 다른 기사 보기
이 기사는 프레스존 홈페이지(http://www.presszon.kr)에서 프린트 되었습니다.

문의 메일 : bh1200@daum.net